자원의 탐색 및 획득을 조절하는 신경회로 발견 및 조절 Medial Preoptic Area Induces Hunting-like Behaviors to Target Objects and Prey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 Hit : 79
  • Download : 1454
DC FieldValueLanguage
dc.contributor.author김대수-
dc.date.accessioned2019-07-19T01:37:33Z-
dc.date.available2019-07-19T01:37:33Z-
dc.date.issued2018-
dc.identifier.urihttp://hdl.handle.net/10203/263656-
dc.identifier.urihttps://archives.kaist.ac.kr/research.jsp?year=2018&view=view04-
dc.identifier.urihttps://archives.kaist.ac.kr/eng/research.jsp?year=2018&view=view04-
dc.descriptionKAIST 2018 대표 연구성과 10선-
dc.description.abstract유용한 목표를 획득하기 위해 노력하는 신경회로 발견 “김대수 교수 연구팀은 광유전학적(optogenetics)뇌 연구를 통해 물체에 대한‘소유’행동을 조절하는 핵심 신경회로(core-neural circuit)를 최초로 발견하였다. 본능 행동의 동기를 담당하는 시상하부 (hypothalamus) 중 빛으로 생쥐의 전시각중추 (medial preoptic area, MPA) 의 특정 회로를 자극했을 때 생존 가치에 개의치 않고 목표 물체를 ‘획득’ 및 ‘보유’하는 현상이 관찰되며, 공중에 떠 있는 물체와 같이 목표 물체를 직접 획득하기 어려운 환경 에서도 획득을 위해 노력하는 행동이 (목표 물체를 향한 도약) 관찰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첨단 연결체학 (connectomics)을 활용하여 소유관련 행동을 조절하는 신경회로의 세부지도를 완성하고 이 신경회로가 궁극적으로 먹이활동과 사냥행동 조절에 기여한다는 생태학적인 원리를 밝혔다. 또한 본 연구팀은 위 소유행동 신경 회로를 응용하여 동물의 행동을 조절할 수 있는 MIDAS (MPA-induced drive assisted steering) 기술을 개발하였다. 본 연구결과는 물건에 집착하는 수집증이나 쇼핑중독 등 뇌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단서를 제공할 수 있고, 단순 행동조절에 더해 동물과 인간의 행동을 일으키는 동기 자체를 활용하는 기술개발에 도움을 줌으로써 신경경제학 및 국방, 재난구조 등에 기여할 수 있다.-
dc.languagekor-
dc.publisher한국과학기술원-
dc.title자원의 탐색 및 획득을 조절하는 신경회로 발견 및 조절-
dc.title.alternativeMedial Preoptic Area Induces Hunting-like Behaviors to Target Objects and Prey-
dc.typeReport-
dc.description.alternativeAbstractAnimals continuously search for and acquire useful resources for their survival. It has been unknown as to how the brain yields this motivation and orchestrates related behaviors. Researchers at KAIST revealed that a specific group of neurons in the medial preoptic area (MPA) mediates hunting-like behavior to acquire target objects and prey. Photostimulation of these neurons induces chasing, holding, biting, and retrieving target objects and prey. Inhibition of the neurons decreases the interest of mice towards targets. Using this phenomenon, researchers developed a new technology called MIDAS (MPA-induced drive assisted steering) and applied it to control the behavior of mice. The MIDAS mice navigated pathways along a programmed route in a complex maze while avoiding obstacles. The findings and the developed technology will be useful for the understanding and modulating of foraging behaviors and related human phenomena and disorders such as object hoarding disorders and shopping addictions.-
dc.description.department한국과학기술원 : 생명과학과-
dc.contributor.alternativeauthorKim, Daesoo-

qr_code

  • mendeley

    citeulike


rss_1.0 rss_2.0 atom_1.0